공지사항

본문 바로가기


NEW RENEWABLE ENERGY
GREEN SOLAR
지구의 미래를 생각합니다
문의게시판

GREEN SOLAR

문의게시판
공지사항

고객센터 상담시간 : 오전 10시 ~ 오후 6시
(일/공휴일은 휴무)

1688-6712 H. 010-7123-6604

입금계좌안내 농협(예금주 : 그린에너지)

301-0128-9518-71

공지사항
홈 >  문의게시판 >  공지사항

2030년 신재생에너지 20%로 확대...전기료 11% 인상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운영자 작성일17-12-18 09:42 조회301회

첨부파일

본문

제목 없음.png

2017.12.14 기사

정부가 마련한 이번 8차 전력수급기본계획은 원전과 석탄 발전은 줄이고 재생에너지, LNG 발전은 늘린다는 정책 기조를 반영했습니다.

무엇보다 경제성보다는 환경성에 초점을 둬 LNG 발전 가동률을 높입니다.

오는 2030년까지 석탄 발전 비중은 36.1%로 낮추고, LNG 발전 비중은 18.8%로 늘린다는 계획입니다.

[박성택 / 산업통상자원부 에너지산업정책관 : 안전하고 깨끗한 전기 공급을 목표로 해서 원전과 석탄 발전의 비중은 줄이고, 가스발전과 신재생 에너지를 늘리는 방향으로 수립했습니다.]

신재생 설비도 태양광·풍력 중심으로 많이 구축합니다.

발전량 비중을 2030년 석탄과 원전을 합쳐 60% 미만으로, 신재생을 20% 이상으로 만들겠다는 목표입니다.

국민의 관심사는 전기요금입니다.

정부는 이렇게 신재생 발전을 늘리더라도 전기요금은 오는 2022년 현재보다 1.3% 오르는 데 그칠 것으로 분석했습니다.

2030년 전기요금은 10.9% 오를 것으로 전망했는데, 과거 13년 동안 전기요금 상승률 13.9%보다 낮은 수준이라는 설명입니다.

하지만 연료비와 물가가 지금처럼 유지된다고 보고 추산한 수치라 달라질 수는 있습니다.

[박성택 / 에너지산업정책관 : 국제유가라든지 국제가스 가격, 물가 상승률도 반영돼서 실제로 전기요금이 결정됩니다. 이런 부분은 예측하기 매우 어렵기 때문에….]

정부는 8차 계획이 정상적으로 추진되면 발전 부문의 미세먼지도 올해 3만 4천t에서 2030년 만 3천t까지 62% 줄어들 것으로 내다봤습니다.

이번 전력수급계획은 국회 산업위 전체 회의와 공청회 등을 거쳐 오는 29일 열리는 전력정책심의회에서 최종 확정됩니다.


YTN 박소정 기자


브라우저 최상단으로 이동합니다 브라우저 최하단으로 이동합니다